상단여백
기사 (전체 7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펄펄 끓는 폭염, 아파트 관리 ‘안전수칙’ 기본 지켜야
대한민국이 펄펄 끓는다.한반도 전체가 사상 최악의 폭염에 휩싸였다. 말 그대로 기록적 폭염이다.일반적으로 폭염이란 통상 섭씨 33도 이상의 고온을 말한다. 1일 강원도 홍천의 수은주가 41도까지 올라 111년 기상관...
아파트관리신문  |  2018-08-09 12:14
라인
[사설] 20대 국회 후반기 국토위가 할 일들
제20대 국회 후반기 일정이 시작됐다. 의장단 선출 등 원 구성을 끝내고 핵심 상임위인 국토교통위원회도 세팅을 마쳤다.국회의 기본은 입법(立法)이다. 법을 만드는 것이다. 국회를 가장 국회답게 만드는 핵심 기관이 상...
아파트관리신문  |  2018-08-01 09:16
라인
[사설] 최저임금, 공동주택은 어떻게 되나
최저임금 문제가 지금 국가적 핫이슈다. 이 문제로 온 나라가 들썩이고 있다. 내년도 최저임금 수준이 올해보다 10.9% 인상한 시간급 8350원으로 결정됐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전원회의를 열고 ...
아파트관리신문  |  2018-07-24 09:21
라인
[사설] 아파트 관리비 상승과 관리업계의 ‘공정 경쟁’
지난 호에서 아파트 등 공동주택 관리비 구성에 대한 오해로 빚어진 문제를 지적했다. 관리비 가운데 가장 많은 부분을 숫자로 확인한 바, 역시 ‘인건비’였다. 사실 일반 입주민들은 관리비 구성항목 중 어느 항목이 어느...
아파트관리신문  |  2018-07-20 09:12
라인
[사설] 아파트 관리비 상승 원인 ‘잘못된 분석’
아파트 등 공동주택 관리비는 일상사와 밀접해서인지 일반인들의 관심이 아주 높다.그런데 얼마 전 엉뚱한 내용의 보도들이 나와 또 한 번 공동주택 관리업계를 당황하게 했다. 지난해 말에도 ‘치솟는 아파트 관리비, 물가 ...
아파트관리신문  |  2018-07-10 09:04
라인
[사설] 부동산산업 발전과 공동주택 관리업계 역할
부동산산업은 국민 일상사와 맞닿아 있다. 국민의 75%가 아파트 등 공동주택에 거주하고 있고, 국민 자산의 70%가 부동산에 집중해 있기에 관심이 특히 높다. 부동산산업은 해마다 커져 총매출액이 100조원대에 육박한...
아파트관리신문  |  2018-07-05 12:32
라인
[사설] 관리업계의 ‘주 52시간 근무’ 대책은?
이제 ‘주당 52시간 근무시대’다.다음달 1일부터 근로시간 주 52시간제가 본격적으로 도입된다. 기존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줄어든 단축근무제다. 이번에 개정, 시행되는 근로기준법에서는 1주 근로시간의 한도가 휴일...
아파트관리신문  |  2018-06-27 00:40
라인
[사설] 아파트 공동체 내 ‘관계 변화’ 기대
국내외적으로 엄청난 사건들이 이어졌던 한 주였다.싱가포르에서는 북미정상회담이 있었고, 국내에서는 지방자치선거가 치러졌으며, 러시아에서는 월드컵축구대회가 시작됐다.그중 북미정상회담은 그야말로 역사적인 만남이었다. 한반...
아파트관리신문  |  2018-06-19 10:09
라인
[사설] 관리회사의 역할 다시 생각한다
공동주택 관리는 중요하다.아파트 등 공동주택이 큰 비중을 차지하는 우리나라에서 공동주택 관리에 대해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효율적인 운영과 관리의 전문성에 대해 국민들의 바람도 커가고 있다. 기대 수준도 높...
아파트관리신문  |  2018-06-12 09:41
라인
[사설] 관리업계 근무조건·임금개선 위한 숙제
공동주택 관리업계 일자리가 고용시장에서 큰 역할을 하고 있지만, 국민들의 인식은 대체로 ‘임금 및 근무조건이 양호하지 않고 일자리의 질이 낮다’는 수준에 머물러 있는 듯하다. 실제로는 어느 정도일까.공동주택 위탁관리...
아파트관리신문  |  2018-06-08 14:25
라인
[사설] 풀뿌리 민주주의 산실 ‘아파트 관리’
풀뿌리 민주주의.지역에 살고 있는 평범한 주민들이 자각을 하고 직접 정치에 참여하는 민주주의의 한 형태다. 이 말이 사용된 지는 100년이 채 안 된다. 1930년대 미국에서 처음 쓰기 시작한 이 말에는 기존의 중앙...
아파트관리신문  |  2018-06-07 14:16
라인
[사설] ‘아파트 동대표 중임제한 완화 확대’ 명암
우리나라 국민의 75%가 거주하고 있는 아파트 등 공동주택이 안고 있는 문제는 다양하다.그중에서 아파트 입주자단체들이 개선을 요구하는 대표적인 것이 ‘동대표 중임제한 철폐’다.공동주택관리법에는 동대표의 임기를 하위법...
아파트관리신문  |  2018-05-21 10:56
라인
[사설] 공정위의 아파트 외부회계감사 중징계를 보고
시행 4년째를 맞는 외부회계감사 제도.외부회계감사 문제가 다시 도마에 올랐다. 최근 몇 년 간 아파트 관리 비리가 거론될 때마다 빠지지 않고 함께 오르내리는 것이 외부회계감사다. 이번엔 공정거래위원회가 외부회계감사의...
아파트관리신문  |  2018-05-14 17:31
라인
[사설] 28번째 ‘주택관리사의 날’을 맞아
아파트 등 공동주택의 비중이 우리나라 전체의 75%를 넘었다. 공동주택 관리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효율적인 운영과 관리의 중요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도 날로 커가고 있다. 기대 수준도 높아지고, ...
아파트관리신문  |  2018-04-30 12:26
라인
[사설] 논란 식지 않는 ‘아파트 택배분쟁 합의’
아파트 등 공동주택에서 바야흐로 ‘택배전쟁’이다.최근 남양주 다산신도시의 한 아파트에서 단지 내 안전을 위해 택배차량 진입을 금지해 논란이 됐다. 길거리에 택배 물건들이 놓여있는 사진으로 유명세를 타고, 논쟁의 한 ...
아파트관리신문  |  2018-04-24 10:51
라인
[사설] 문재인 정부 주택 정책과 ‘관리’ 역할
문재인 정부가 들어선 지 벌써 1년이 돼 간다.문재인 대통령은 10일 국무회의에서 최근 국가적 문제로 확대된 ‘재활용 수거 혼란’ 문제와 관련해 “국민들께 불편을 끼쳐드려 송구스러운 마음”이라고 사과했다. 아울러 “...
아파트관리신문  |  2018-04-18 09:55
라인
[사설] ‘폐비닐 수거’ 장기적 대책 마련해야
폐비닐 수거거부 문제로 수도권의 아파트 등이 혼란에 휩싸였다.분리 수거 등 실무를 맡은 관리사무소는 수거 거부에 어떻게 해야할 지 난감하다. 중간에 낀 애먼 아파트 경비원들만 더 힘들어졌다. 어느 아파트에선 입주민이...
아파트관리신문  |  2018-04-09 08:41
라인
[사설] 아파트 입주민의 폭력적 갑질, 이대로 안 된다
폭력의 드러남은 다양하다.폭력의 발생 원인 등에 따라 여러 해석이 있다. 본능적, 생득적인 것으로 보는지 환경적, 학습적으로 보는지 의견이 갈린다. 누구는 폭력적 행위가 개인적 특성으로 돌려지는 듯이 보여도, 궁극에...
아파트관리신문  |  2018-04-04 10:45
라인
[사설] 안전사각 아파트 단지 내 도로 법적 보완 시급
‘도로인 듯, 도로 아닌, 도로 같은 도로.’아파트 단지 내 도로의 특성을 압축한 표현이다. 아파트 단지 내 도로는 보행자에게는 안전 보호지대가 아니다. 법의 사각지대다. 어느 장소보다 안전해야 할 곳에서 법의 보호...
아파트관리신문  |  2018-03-26 09:13
라인
[사설] 경비원 대량해고 걱정 가시지 않았다
올해 최저임금이 크게 오른 뒤 아파트 등 공동주택 관리 분야에선 경비원 등이 대량해고 될지 모른다는 우려가 컸다.대체로 최저임금에 맞춰 급여를 받는 경비원들이기에 ‘역대급 인상’은 걱정도 역대급으로 키웠다. 근로자 ...
아파트관리신문  |  2018-03-19 09:23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채용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학의로 282(금강펜테리움 IT타워) A동 21층 2107호  |  전화 (02)873-1114  |  팩스031-423-1143
발행인 : 김한준  |  편집인 : 홍창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창희
Copyright © 2007-2018 아파트관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