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대구시, 노후 아파트 대상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확인제’ 운영일반주택 및 다중이용시설 포함
승인 2021.02.23 17:13|(1330호)
조미정 기자 mjcho@aptn.co.kr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3월부터 노후 아파트 등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운영한다. <사진제공=대구시청>

[아파트관리신문=조미정 기자]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오는 3월부터 노후 주택이나 아파트 등 수도 배관이 취약한 세대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무료로 운영한다.

대구시민 중 수돗물 채수·수질 검사 등 이론과 실무 교육을 받은 수질검사원이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확인제’ 신청 세대를 직접 방문해 활동하게 된다.

검사 대상은 수도 배관이 취약한 ▲건물연수 25년 이상인 임대아파트 ▲건물연수 30년 이상인 일반아파트와 주택(단독·다세대) ▲건물연수와 무관한 다중이용시설 등이며, 수돗물 수질이 궁금한 대구시민이면 누구나 전화(053-670-2961∼2964)로 신청 가능하다.

수질검사 즉시 결과를 알려준다. 검사 항목은 수질 변화 혹은 이상 유무를 판단할 수 있는 ▲산·알칼리 상태를 나타내는 수소이온농도 ▲맑고 흐린 정도를 나타내는 탁도 ▲위생학적 안전성을 나타내는 잔류염소 ▲관 성분의 용출 여부를 진단할 수 있는 철, 구리, 아연, 망간 등 7개다.

만약 수질이 부적합할 경우 외부 오염물질의 유입 여부를 진단할 수 있는 ▲사람이나 동물 배설물과 관련된 일반세균과 총대장균군, 대장균 ▲분뇨나 하수와 관련된 염소이온과 암모니아성질소 등 5개 항목을 추가로 검사해 원인을 진단하고 해결방안까지 제시해 준다.

수질검사원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손소독제·마스크·위생장갑 사용 등 사회적 거리두기 생활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대면접촉 최소화를 위해 아파트 단지 내 지정장소에서 검사를 실시한다.

지난해는 아파트·주택 5143건, 야외음수대 375건 등 모두 5518건의 검사를 진행해 ▲적합 5510건(99.9%), ▲부적합 8건(0.1%)으로 나타났다. 부적합은 모두 야외음수대로 평소 물 사용량이 적어 정체수 발생이 원인이었으며, 충분한 물빼기 작업 후 기준적합으로 나타났다.

또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확인제’ 서비스를 이용했던 세대를 대상으로 한 시민 만족도 조사 결과, 서비스를 이용한 시민 80%가 ‘수돗물에 대한 인식이 좋아져 수돗물을 마시겠다’라고 응답해 이 제도가 대구 수돗물 신뢰도 향상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보인다.

대구시 김철섭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확인제는 시민이 직접 검사과정과 결과를 현장에서 눈으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수돗물에 대한 음용률과 신뢰도가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더 신뢰받고 사랑받는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아파트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aptn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채용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학의로 282(금강펜테리움 IT타워) A동 18층 1802호  |  전화 (02)873-1114  |  팩스031-423-1143
발행인 : 김한준  |  편집인 : 홍창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창희  |  등록번호 : 경기 다 50451  |  등록일자 : 1992. 12. 21.
Copyright © 2007-2021 아파트관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