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아파트 외벽 재도장용 ‘이동식 방진막’ 개발제이투이앤씨, 특허 출원···폭 3m 가볍고 설치 쉬워
승인 2018.12.04 09:33|(1223호)
서지영 기자 sjy27@aptn.co.kr
제이투이앤씨가 개발한 이동식 방진막 이미지 <이미지제공=제이투이앤씨>

분사방식 가능·비용 문제 해결

[아파트관리신문=서지영 기자] 날림(비산)먼지 발생을 억제하기 위해 공동주택 외벽 재도장 시 분사방식으로 작업을 할 때에는 방진막(벽), 살수시설 등을 설치하고, 취약계층 생활 시설 50m 이내에서 도장 작업을 할 때에는 반드시 붓이나 롤러 방식으로만 작업하도록 한 ‘대기환경보전법 시행령·시행규칙 일부개정안’이 지난달 22일 40일간의 입법예고를 마쳤다.

개정 내용에 대해 관련 업계의 반발이 심각한 가운데, 업계가 우려하는 방진막 설치 및 붓·롤러 인력 비용 문제 등을 해결할 수 있는 기술이 개발돼 주목된다.

입법예고 기간 동안 재도장업체, 아파트 단지 및 관련 단체들은 붓·롤러 시공으로 인한 비싼 시공비와 방진막 설치 등의 애로사항에 대해 뚜렷한 대안이 없으며, 인력난과 시공비 증가에 따른 아파트 관리비 상승에 대한 심각한 우려를 표했다.

또한 각 아파트는 재도장 공사비용의 급증가로 장기수선충당금의 상향 조정이 불가피하며,  재도장 공사 비용이 얼마나 증가할지 크게 걱정하고 있다.

이에 도장, 방수 전문가인 (주)제이투이앤씨 김소중 부사장은 아파트 재도장 시 실제 작업하는 구간만 방진막을 설치할 수 있는 이동식 방진막을 개발해 특허를 출원했다고 밝혔다. 기존 방진막보다 설치가 용이하고 분사방식에 활용할 수 있어 개정법에 따른 비용 부담을 덜어줄 수 있다는 설명이다.

김소중 부사장은 환경부에서 재도장 시 분사방식 금지를 입법예고했을 때 앞장서서 품질의 차이와 현실적 문제점을 지적한 바 있다.

이동식 방진막은 폭이 3m로 작고 무게가 가벼우며 설치가 쉽고 이동 설치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평슬라브식과 박공식 지붕식 2개 타입이며, 설치 시 옥상의 방수층을 훼손시키지 않도록 설계됐다.

재도장 분사방식의 방진막 설치가 현실화된다면, 날림먼지 문제 해결과 함께 재도장업체의 인력난과 아파트의 시공비 부담도 크게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 아파트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채용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학의로 282(금강펜테리움 IT타워) A동 21층 2107호  |  전화 (02)873-1114  |  팩스031-423-1143
발행인 : 김한준  |  편집인 : 홍창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창희
Copyright © 2007-2018 아파트관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