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과학 문화/여행
걷고 사색하고 치유···가평 잣향기푸른숲 <1>[주말에 가볼까?] 290. 경기 가평군
승인 2020.09.17 09:21|(1309호)
둘레길 잣나무군락

경기도잣향기푸른숲(이하 ‘잣향기푸른숲’)은 걷고 사색하고 치유하는 숲이다. 숲을 천천히 거닐면 몸과 마음을 다독이는 시간이 된다. 가평군 상면에 자리한 잣향기푸른숲은 축령산과 서리산 자락 해발 450~600m에 있다. 수령 80년이 넘는 잣나무 약 5만2000그루가 분포해,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잣나무 군락을 만난다. 피톤치드 가득한 153ha 숲 사이로 호젓한 탐방로와 명상공간이 이어지고, 힐링을 위한 산림 치유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명상공간

잣향기푸른숲으로 가는 길은 잣작업장, 잣가게 등이 늘어서 탐방객의 호기심을 부추긴다. 매표소를 지나 가파른 오르막길을 걸어가면 산자락에 방문자센터, 목공방 등이 들어선 잣향기푸른숲의 자태가 드러난다. 방문자센터에서 잣향기푸른숲, 체험 프로그램과 관련한 안내를 듣고 나면 본격적인 숲 체험이 시작된다.

산책길
출렁다리

잣향기푸른숲은 다양한 숲 탐방로를 갖췄다. ‘산책길’은 출렁다리, 화전민마을 등을 지나는 인기 탐방 코스다. 계곡 길을 올라 출렁다리를 건너면 높다란 전나무 숲 아래 덱 로드(deck road)가 펼쳐진다. 덱 로드 너머 화전민마을에는 1960~1970년대 축령산에 사람들이 실제 거주하던 마을 터에 너와집, 귀틀집, 숯가마 등을 재현해놓았다. 1.6㎞ 산책길은 40여분이 걸리며, 곳곳에 명상공간이 있다.

화전민마을

화전민마을에서 오르막길을 택하면 ‘하늘호수길’로 이어진다. 산사태나 산불 등을 막기 위해 조성한 사방댐과 만나는 코스다. 잣향기푸른숲의 정상 쉼터인 사방댐전망대에 서면 작은 호수와 잣나무 숲의 탁 트인 윤곽이 한눈에 담긴다. 사방댐 주변으로 기체조장, 풍욕장, 쉼터가 있다. 하늘호수길은 편도 1㎞에 약 40분이 걸린다.

사방댐

사방댐에서 절고개를 거쳐 축령산, 서리산 정상까지 올라도 된다. 축령산은 조선 시대 남이 장군이 수련했다는 사연이 전해지며, 서리산은 봄철 철쭉 산행지로 유명하다. 사방댐에서 둘레길과 샛길을 거쳐 내려오는 길은 방문자센터에서 추천하는 호젓한 탐방로가 숨어 있다. 녹음 짙은 원시 잣나무 숲을 만나고, 인적도 뜸해 고즈넉하게 사색하기 좋다. 샛길 끝자락은 ‘피톤치드길’(860m, 약 30분 소요)로 연결된다.

숲의 전체 윤곽을 음미하고 싶으면 ‘둘레길’을 걸어본다. 임도와 나란한 둘레길은 총 5.8㎞에 2시간이 걸린다. 둘레길 일부 코스는 휠체어와 유모차 이동이 가능한 ‘평지길’(1.4㎞)로 구성된다. 어느 탐방로를 걸어도 하늘 높이 솟은 잣나무가 쾌적한 동행이 된다. 경기도 내 15개 산림 휴양지를 분석한 결과, 잣향기푸른숲이 연평균 피톤치드 농도가 가장 높은 곳으로 확인됐다.

<다음호에 계속>

글·사진: 서영진(여행작가)
출처: 한국관광공사 대한민국구석구석(korean.visitkorea.or.kr)


※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격상 및 확산 방지를 위해 경기도잣향기푸른숲이 8월 15일부터 임시휴장에 들어가는 등 여행 당일 이용 불가능한 곳이 있을 수 있어 관련 기관 등에 확인 필요.

<저작권자 © 아파트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영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aptn 포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채용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학의로 282(금강펜테리움 IT타워) A동 21층 2107호  |  전화 (02)873-1114  |  팩스031-423-1143
발행인 : 김수태  |  편집인 : 홍창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창희  |  등록번호 : 경기 다 50451  |  등록일자 : 1992. 12. 21.
Copyright © 2007-2020 아파트관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