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공동체 이슈&이슈
완주군 ‘아파트 르네상스’, 사회공헌으로 꽃 피워14개 아파트 단지서 추석맞이 ‘공동체 밥상’ 전개
승인 2018.09.30 23:44|(1215호)
서지영 기자 sjy27@aptn.co.kr
완주군 삼례, 봉동, 용진권역 아파트 네트워크 출범식 기념사진. <사진제공=완주군청>

[아파트관리신문=서지영 기자] 전북 완주군의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아파트 르네상스 사업’이 사회공헌 활동으로 또 하나의 결실을 맺고 있다.

완주군은 이서·상관지역 재능기부 활동에 이어 삼례·봉동·용진지역에서도 기부활동으로 ‘공동체 밥상’을 전개한다고 19일 밝혔다.

완주군에 따르면 삼례·봉동·용진지역 14개 단지 아파트는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을 드리자’는 뜻을 모아 ‘르네상스♡맛들애’라는 이름으로 공동체 밥상 활동을 전개한다.

각 단지 공동체 대표 등 40명은 첫 사업으로 19일 관내 소외계층에게 전달할 ‘추석맞이 고기 나눔 행사’를 가졌다.

각 아파트들은 단지별 10명 내외로 어려운 이웃을 사전 조사했고, 이웃들이 풍성한 추석을 맞을 수 있도록 도왔다.

이와 함께 이서 혁신도시에 위치한 공공기관인 한국전기안전공사와도 협력체계를 구축해 사회공헌사업을 함께 추진한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공동체가 방문하는 소외계층에 자사와 전기안전 공동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는 ㈜푸르밀 우유를 제공한다.

‘공동체 밥상’은 이번 추석맞이 고기 나눔에 이어 오는 11월에도 김장김치 나눔을 진행할 예정이다.

참여하는 아파트는 삼례 동원, 우성, 대명, 삼례주공1차‧2차, 봉동 코아루1차, 렉시안, 벽산, 광신, 봉동주공1차, 모아엘가, 오투그란데, 용진 대영, 원주아파트 등 총 14개 아파트 단지다.

주민 교류에서 사회공헌으로 꽃을 피우고 있는 완주군 아파트 르네상스 사업은 4년차를 맞고 있다. 현재 94개 아파트 공동체가 활동하고 있으며 아파트 간 연합활동뿐만 아니라 완주에서 활동하고 있는 모든 공동체와 교류 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아파트 공동체가 성장해 지역의 문제를 고민하고 지역과 함께하려는 것은 공동체가 앞으로 지향해야 할 방향”이라며 “앞으로도 완주군 아파트 르네상스가 지역과 함께하며 르네상스 행복에너지를 확산시켜 군민이 모두 행복한 공동체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아파트관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채용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학의로 282(금강펜테리움 IT타워) A동 21층 2107호  |  전화 (02)873-1114  |  팩스031-423-1143
발행인 : 김한준  |  편집인 : 홍창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창희
Copyright © 2007-2018 아파트관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